교통 불편 민원 잇따라…대전시의회, 신속‧현장 해소
교통 불편 민원 잇따라…대전시의회, 신속‧현장 해소
  • 여창훈 기자
  • 승인 2024.07.09 2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의회 전경 [사진/대전시의회 제공]
대전시의회 전경 [사진/대전시의회 제공]

대전시의회가 올해 2분기(4~6월) 민원을 분석한 결과, 교통 불편을 호소하는 민원이 주를 이뤘다. 

2분기에 접수한 총 21건의 민원을 살펴보면 도로파임(포트홀), 버스 대기시간, 오토바이 단속, 좌회전 신호시간 등 대부분 도로‧교통 관련 민원이 가장 많았다. 

이와 함께 공사현장‧도로정체‧축구장‧축제 등과 관련한 통행‧소음 불편을 호소하는 민원도 잇따랐다. 

2분기 민원을 상임위원회별로 살펴보면, 산업건설위원회 소관이 28.6%, 행정자치위원회 14.3%, 복지환경위원회 9.5%, 교육위원회 4.8.%, 운영위원회 4.8.%를 각각 차지했다. 그 외 자치구 등 타 기관 이송 민원은 38.1%다.

대전시의회는 시민 목소리를 시정에 반영하고 신속하게 해소할 수 있도록 현장 중심의 의정활동으로 논의를 이어갔다. 

대전시의회는 누리집(council.daejeon.go.kr)에서 시민들의 민원을 연중 상시 접수하고 있다. 불편 호소나 개선 제언이 있는 경우 누리집 참여마당에 들어와 의견을 제출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