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일 대전시청 북문 주변 전면 통제"...시청 앞 대규모 집회
"26일 대전시청 북문 주변 전면 통제"...시청 앞 대규모 집회
  • 여창훈 기자
  • 승인 2022.06.23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청 인근 통과 노선 등 10개 노선 우회 운행... 시청 남문광장팡 임시 승강장 설치
오는 26일 대규모 집회가 예정됨에 따라 교통혼잡 관리에 주력한다고 22일 밝혔다. [자료=대전경찰청] 2022.06.22 jongwon3454@newspim.com
대전시는 오는 26일 대규모 집회가 예정됨에 당일 대전시청 북문 주변을 전면 통제한다고 23일 밝혔다. 사진은 집회 장소 및 전면 통제구역 [사진/대전시 제공] 

1만명 가량이 참여하는 '차별금지법 제정반대'에 관한 대규모 집회가 오는 26일 시청 북문 앞 일부 구간 도로에서 열린다.

이에 따라 대전시는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고자 집회당일인 26일 시청 일대를 통과하는 10개 시내버스 노선을 변경하여 우회 운행할 계획이라고 23일 밝혔다.

집회는 신고된 내용에 따르면 ▲07:00~15:00분까지 무대 설치 및 사전 준비 ▲15:00~16:30까지 본집회 ▲16:30~18:00까지 가두행진 등으로 진행되며, 무대 철거 등으로 오후 8시가 넘어야 집회가 마무리될 것으로 예상된다.

집회 당일 시청인근 3개 구간은 교통이 전면 통제되고, 일부 구간은 부분 통제된다. 전면 통제구간은 시교육청4가~시청역4가, 관세청~시청, 시청~샘머리119안전센터 구간 등이며, 시교육청4가를 출발하여 은하수4가 청사역4가 보라매4가를 거쳐 시교육청4가로 되돌아오는 가두행진시에는 일부 구간이 통제될 예정이다.

대전시는 오는 26일 대규모 집회가 예정됨에 당일 대전시청 북문 주변을 전면 통제한다고 23일 밝혔다. 사진은 집회 장소 및 전면 통제구역 [사진/대전시 제공] 
대전시는 오는 26일 대규모 집회가 예정됨에 당일 대전시청 북문 주변을 전면 통제한다고 23일 밝혔다. 사진은 가두 행진구역 [사진/대전시 제공] 

이에 시는 오전 7시 부터 오후 8시까지 시교육청4가~시청역4가를 통과하는 6개 노선(104, 911, 106, 316, 617, 703번)은 까치4가와 시청4가로 우회하여 운행한다.

관세청과~시청사이의 시청 환승지를 사용하는 4개 노선(203, 216, 705, 918번)은 경찰청4가, 시청역, 까치4가, 시청4가로 우회하여 운행한다.

아울러, 대전시청 승강장 이용 승객을 위해서는 시청 남문광장에 임시 승강장을 설치하여 운영할 계획이다.

대전시는 이날 전면 통제 구간에 극심한 교통정체와 혼잡이 예상됨으로 가급적 차량 이동을 자제할 것을 당부하였고, 또한 16:30 ~18:00까지 가두행진 부분 통제구간도 교통정체가 예상된다며 이 일대를 이용하는 일반 차량도 우회하여 운행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