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 하반기 체납지방세 특별정리 기간 운영
동구, 하반기 체납지방세 특별정리 기간 운영
  • 여창훈 기자
  • 승인 2018.08.29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 1일부터 11. 30일까지 3개월 간 강력한 체납 징수활동 전개
▲대전시 동구청 전경
▲대전시 동구청 전경

대전 동구는 내달 1일부터 11월 말까지 3개월 동안 하반기 체납지방세 특별정리 기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구는 이번 정리기간 운영으로 지방세 체납액 80억 원 중 약 23억 원을 징수한다는 목표이며, 7개 반 총 44명으로 구성된 특별징수반을 운영하는 등 현장 징수활동을 강화할 방침이다.

중점 추진사항은 ▲고액체납자에 대한 책임징수제 ▲차량번호판 영치전담반 운영 ▲부동산 및 차량에 대한 압류‧공매 처분 ▲고질체납자에 대한 예금‧매출채권‧급여‧법원공탁금 압류 등이다.

특히 구는 징수효과 극대화를 위해 체납사유 정밀 분석에 따른 유형별 징수대책을 강구하여 선택과 집중을 통해 납세태만 등 납부능력이 있으면서 납부를 회피하는 체납자는 강도 높은 행정제재와 체납처분을 실시한다는 계획이다.

납부는 가상계좌, 인터넷, 신용‧현금카드, ARS(☎(042) 720-9000) 등 다양한 방법으로 가능하며 체납 세금 조회 및 납부 방법 등 궁금한 사항은 동구청 세무과(☎(042) 251-4291~8)로 문의하면 된다.

구 관계자는 “지방재정 확충과 성실납세자와의 형평성 차원에서 적법하게 부과된 세금을 납부하지 않으면 불이익을 받을 수 있다는 인식이 정착되도록 징수활동을 지속적이고 강력하게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